삼성, 故염호석 시신 탈취에 개입한 정황증거 나와

d2games 0 25 04.17 21:39
77f4Kqc.jpg
   

http://www.newscham.net/news/view.php?board=news&nid=103120




삼성전자서비스 본사가 2014년 5월 숨진 자사 노동자 고 염호석의 시신을 경찰이 탈취하는 데 개입한 정황증거가 나왔다.



<참세상>은 2014년 5월 18일 오후 7시경 경찰이 시신을 탈취해 운구한 차량 운전석에 본사 고위 관계자 정 모 씨의 휴대폰 번호가 적혀있는 쪽지 사진을 13일 입수했다.

쪽지에는 원래 이름은 없고, 직책과 번호만 적혀 있었다. 익명의 관계자가 사내망을 통해 해당 번호를 검색한 결과, 본사 직원이라는 점을 확인했다. <참세상>은 조회된 이름을 삼성전자서비스 측에 문의해 현재 고위직(그룹장)이란 답을 들었다.



본사 고위직 외에 상조회사 서 모 이사, 부산의 한 협력업체 양 모 팀장의 전화번호도 쪽지에 담겼다. 유족의 번호는 없었다. 당시 운구 차량은 18일 서울에서 부산으로 가는 과정에서 노조를 따돌린 뒤, 20일 시신을 몰래 화장했다. 쪽지에 등장한 이들 일부가 기사와 통화하며 시신을 빼돌렸다고 보이는 대목이다.

<참세상>은 고위 관계자 정 씨에게 수차례 전화를 걸었으나 닿지 않았다. <참세상>이 정 씨의 부서에 메시지를 남기자, 다른 고위 관계자가 <참세상> 측에 전화해 “전혀 모르는 일”이라며 “검찰이 (삼성 노조파괴 관련) 수사에 착수한다는데 나중에 검찰에서 다 나오지 않겠나”라고 답했다. 이 관계자는 스스로 삼성전자서비스의 업무 총괄을 담당하고 있다고 밝혔다. <참세상>은 이 관계자에게 쪽지에 등장한 정 씨와의 통화를 요구했으나 거절당했다.

상조회사 서 모 이사 역시 “우리 회사가 조회한 결과, 염호석 고인의 장례를 맡았다는 데이터는 없다”며 “내 번호가 왜 거기(시신 운구 차량)에 있는지 모르겠다”고 부인했다. 하지만 서 이사는 “삼성전자서비스와 우리 회사는 계약 관계로 임직원 상이 발생하게 되면, 일회용품을 지원하고 장례 상담을 돕는다”고 답했다. 고 염호석은 삼성전자서비스 임직원이 아닌 협력업체(하청) 노동자였다. 협력업체 노동자의 장례에 본사가 개입하고, 경찰 기동대가 투입된 배경에 더욱 논란이 일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는 전화번호가 담긴 쪽지 외에 주차권도 찍혔다. 주차권은 서울의료원강남분원 것으로 입차 시간(2014년 5월 18일 오후 6시 25분)도 경찰이 기동대 300명을 투입해 시신 탈취를 시도한 때와 겹친다.




(후략)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825 조선일보 마주한 포털 ‘중징계·봐주기’ 줄타기 d2games 07.23 3
6824 HomePod OS 12 베타 소프트웨어는 다중 타이머, 새로운 전화 걸기 기능 등을 포함 d2games 07.23 3
6823 퀄컴, 스냅845 폰이 아이폰보다 LTE가 더 빠르다는 광고 게재해 d2games 07.23 3
6822 퀄컴, 첫번째 mmWave 5G 스마트폰용 안테나 공개 d2games 07.23 3
6821 구글, EU에 반격…"안드로이드 공짜시대 끝" d2games 07.23 3
6820 루머)차기 아이폰은 충전기가 USB-PD 3.0 규격을 만족하지 않을경우 저속으로 충전 d2games 07.23 3
6819 신일그룹 돈스코이호 사진에 타이타닉 사진 무단도용? d2games 07.23 3
6818 개발자 없이도 블록체인 서비스 만들자, ‘베잔트’ d2games 07.23 3
6817 루머 : 니콘, 풀프레임 미러리스 티저영상 게재해 d2games 07.23 3
6816 소니, 스마트폰용 4800만화소 IMX586 센서 발표 d2games 07.23 3
6815 2018 MacBook Pro는 로직 보드에 문제 발생 시 데이터 복구가 불가능할 수 있음 d2games 07.23 3
6814 루머 : 테슬라 스마트폰 'Quadra' 패널 유출 d2games 07.23 3
6813 '100명 중 99명은 다 못 쓰는' 100GB 데이터 요금 경쟁 d2games 07.23 3
6812 SKT, 프리미엄 임대폰 제공…10일 이하도 하루 단위 과금 d2games 07.23 3
6811 인텔의 저전력 8세대 프로세서 앰버레이크-Y의 정보 등장. 14nm++공정 d2games 07.23 3
6810 구글·페북·MS·트위터 '데이터 전송 프로젝트' 참여 d2games 07.23 4
6809 고양시, 공원 16개소에 무료 와이파이(Wi-Fi) 존 추가 구축 d2games 07.23 5
6808 정자 머리-꼬리 이어주는 단백질 찾았다 d2games 07.23 5
6807 국내 독자 기술 ‘쌍둥이 천리안위성’ 첫 공개 d2games 07.23 4
6806 기재부, 모바일 상품권에도 인지세 부과 검토 d2games 07.22 4
6805 Naver, 8월부터 적용될 로그인 보안 강화 예고 d2games 07.22 5
6804 中 BOE ‘OLED 굴기’ 한국이 주도?…최대 1500명 근무 d2games 07.22 6
6803 화웨이, 2019년까지 스마트폰 판매량 애플 제칠 것 d2games 07.22 5
6802 페이스북, 2019년 인공위성 발사한다 d2games 07.22 5
6801 시스코 라우터 제품에서 백도어 발견, 올해만 5번째 d2games 07.22 5
6800 '그것이 알고싶다' 파타야 살인 김형진 배후'IT 사업가 이대표'…샤오미 국내총판 d2games 07.22 9
6799 일본, 우버 택시업계와 연계 실증실험 d2games 07.22 6
6798 "삼성, 스마트폰+스마트워치 동시 무선 충전기 출시" d2games 07.22 5
6797 "아이폰이 안드로이드폰보다 불량률 더 높아" d2games 07.22 5
6796 Microsoft, 4분기 Surface 및 게임 부문에서 높은 수익 보고 d2games 07.22 5